View this post on Instagram

#탤런트 #박세영 이 전하는 보이스피싱 예방법 "조금만 의심하면 예방할 수 있습니다!" 「보이스피싱 4대 예방수칙」 1. 공공기관·금융기관은 절대 전화로 돈을 요구하지 않습니다. 2. 경찰·검찰·금융감독원은 절대 대신 돈을 보관해주지 않습니다. 3. 공공기관 직원이 만나서 돈을 달라고 하면 100% 사기입니다. 4. 전화로 불러주는 홈페이지 주소나 메일로 보내주는 공문은 가짜입니다. #보이스피싱 #예방 #서울경찰 #korea #seoul #parkseyoung #인스타그램 _

A post shared by 서울경찰 (@seoul_polic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