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종방연....... . . #단하나의사랑 #이정섭감독님 #신혜선 (이연서) #김명수(김단) #모든연기자분 #수고하셨습니다 #여의도 #목우촌 . . 오늘은 마지막회 본방사수~~~ 또 하나의 추억으로 남습니다 서현이는 깨알출현이였지만 행복한 촬영으로 남았습니다 기회를 주신 #수엔터 @sooent_rainbow #감사합니다 . .

A post shared by 엄서현 " seohyunuhm" (@youngsun2481526)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