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Reposted from @nayoon_0418 - #손편지가주는감동 해님달님같은 우리 믿음이와 사랑이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사랑으로 지켜봐주세요 - #regrann

A post shared by 배우 강준혁 (@kang.jun.hyu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