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독서실인데 시끄러워서 나와보니깐 영화촬영중 #대전 #송촌동 #독서실 #영화 #서복 #공유 #박보검

A post shared by 송창훈 (@s_canghu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