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끝났다.. 중간투입이었지만 정말 따뜻하게 해줬던 사람들❤️ 마지막은 늘 아쉽네요😢 꼬오옥 또만나요!!!!! ⠀⠀ #드라마#왼손잡이아내#종방연#감사합니다

A post shared by 미 소윤 (@mi_soyu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