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계탔다!!! 오늘을 위해 그 많은 날 동안 홍대를 다녔구나ㅠㅠㅠㅠ #회사가기싫어 #촬영중 #김동완 #홍대 #신화창조 #계탔다

A post shared by Hayan (@whitegold_24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