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오늘도 난 오징쓰가 되어따🦑 #단하나의사랑 #kbs #2tv . . . . . . #신혜선 #인피니트 #엘 #이동건 #김보미 #드라마 #셀카 #셀스타그램 #일상 #소통 #좋아요

A post shared by 구오.희경 (@heekhhh)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