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계범빠가 여자친구가 오랜팬이라고 사진찍어달라고 말안해줬으면 난 못찍었을거야...나완전 얼음. 눈도잘못뜸 dog긴장💦 내키맞춰주려고 무릎굽혀주심 #sosweet ✨ 말해준 계범빠에게도, 건대에쇼핑온 에릭부부에게도 감사한하루...❤️🧡💛💚💙 대도식당에서 앤디오빠못본한을 푸는구나😭 . #성덕 #성공한덕후 #초딩때부터 #신화창조 #문정혁 #악수 #손이부드러워 #에릭오빠 #행복해 #기절 #긴장성두통 #심각하지만 #괜찮아사랑이야 #잘생겼어 #신창 #계탄날 #미쳐 #아직도꿈같아 #🍊#세상행복 #아직도떨려 #신화에릭

A post shared by 이가람ฅ·͈༝·͈ฅ (@j_g8228)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