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드라마 초콜릿 첫 촬영 끝났답니다. 철저한 대본 검토와 회의 끝에 선정된 메뉴들로, 최고의 식재료와 시대와 배경을 고려한 소품들로 미술팀 및 여러 부서와 협조하며 준비했어요. 이틀동안 날밤을 새웠는데, 첫촬이라 우여곡절도 많았고 몇가지 요리들을 더 잘 할 수 있었는데, 하며 아쉬움도 큽니다. 더 이쁘고 더 맛있어보이고 주인공들을 잘 이해하게 만드는. 기억에 남는 음식장면 연출을 위해 힘쓰려구요. 모두, 가을까지 설레이며 기다려주세요. 여수의 봄 내음과 완도 음식과 식재료들이 느껴질거예요. #꾸밈 #studio_cumin #드라마푸드팀 #드라마푸드스타일링 #jtbc드라마 #드라마초콜릿 #첫촬영시작 #두근두근 #꾸밈팀최고

A post shared by Lifedesign group "꾸밈" (@cumimlif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