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살아남은 아이> 신동석 감독님 시나리오상, 성유빈 배우 남우주연상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 남우주연상 시상 중에 어찌나 떨리던지😭(덜덜덜) - 감독님이 주신 사과즙과 유빈배우님 싸인:) 감사합니다💕 #들꽃영화상#영화#살아남은아이#신동석#성유빈#190412

A post shared by (@sis1224)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