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지민 언니~~ 하고 불렀다. #한지민 언니 그렇게 인사해주면 덕구 심장 어떡해... 심장 부여잡을뻔;; #백상예술대상 아니고 #백상아예술대상 아니에요??? 짐느 최고야👍🏻 짜릿해💫늘 새로워😆 #미쓰백 트로피가 몇개야🙊

A post shared by 보고프Me💦 (@bgpm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