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맘에드는 사진을 찍은후 인스타올리려는 인간의 모습(촬영감독 @skuukzky )

A post shared by 이승기 Leeseunggi (@leeseunggi.official)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