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정록이 이대로 못보내😭 - 배우 이동욱 씨의 종영소감이 도착했습니다💌 그동안 권정록과 <진심이 닿다>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 #이동욱 #LeeDongWook #李栋旭 #욱스타그램 #tvN #진심이닿다 #최종회 #종영소감 #굿바이 #권정록

A post shared by 이동욱 (Official_Instagram) (@leedongwook_official)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