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봄이 오나 봄 3개월 동안 너무 감사했고 행복했습니다♡ 오늘 마지막 촬영까지 했는데ㅠㅠ 봄봄 꼭 끝까지 봐주세요♡ 이렇게 좋은 기회 주시고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게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합니다😭😭 _ _ #봄봄 #봄이오나봄 #막촬 #사랑해요 #감사합니다 #박시원 #시원 #안녕

A post shared by 이서연 (@lsy_0715)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