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키가 커서 힘든 주혁이.. 그 키 나한테 주라줘! - #커피프렌즈 #유연석 #손호준 #최지우 #양세종 #조재윤 #남주혁 #금요일밤9시10분 #이거슨 #매너다리 #쩍벌설거지

A post shared by tvN 커피프렌즈 (@2019coffeefriends)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