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젠틀하고 스윗한 국민 남친 박형식이 추천하는 발렌타인데이 향수, 불가리 블루 뿌르 옴므💙 그레이와 블루의 세련된 시원함이 너무도 잘 어울리는 박형식과 클래식하면서 세련된 스파이시 우디 엠버 계열의 블루 뿌르 옴므의 만남!🤭 누구나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는 쿨한 향으로 내 남자친구의 마무리 룩을 완성해봐.😘💕 #COSMOPROMOTION

A post shared by COSMOPOLITAN KOREA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