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지금까지 이런 호텔은 없었다👍 부산영상위원회가 운영하는 #시네마하우스호텔인부산 에는 특별한 볼거리가 있는데요! 부산에 촬영온 영화인들의 싸인이!! 영화 <#남산의부장들> 촬영으로 부산을 방문한 #이병헌 배우님 싸인입니다~~ #부산영상위원회 #부산로케이션 #부산촬영 #남산의부장들대박기원 #시네마하우스 #영화인전용호텔 #busan #hotel #cinemahousehotelinbusan #부산호텔 #해운대호텔 #배우싸인 #유진초이

A post shared by 부산영상위원회 (@busan_film_commissio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