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선오브KBS #홍대입구역이영 아~~ 다시 같이 일하고싶당!♡ #박보검 배우님 #kbs아들 #막내아들 #정말멋진분들 #박보검갤러리

A post shared by 고국진 (@kokukji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