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혜연이는 예쁜 엄마복이 참 많아여~ 언니같지만 드라마에서는 엄마인 #박세영 배우님과의 두번째 만남😍😍 현실 진짜 엄마는 늙고 못생기고 소리나 빽빽 지르는데🤣🤣 오늘 눈물연기하느라 고생했어~~😍 엄마매니저는 혜연이가 언제 잡히는지 몰라서 계속 울라고만 했네요😅😅 #mbc #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조장풍 기회주셔서 @groupti_agency 감사합니다 . . . . . . #육아맘 #육아스타그램 #일상 #딸스타그램 #육아 #소통 #베이비스타그램 #여아모델 #아역배우 #키즈모델#귀여운아기 #예쁜아기 #도치맘 #아동복 #아동복모델 #lfl #좋아요반사 #팔로워 #인스타베이비

A post shared by 아역배우 심혜연 (2013년/7살) (@psj3408)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