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어머니, 리딩북을 들으셔야 합니다" 이병헌이 읽어주는 드라마 속 그 책! #이병헌_목소리에_누가_꿀을_발랐나 독서와 무제한 친해지리 국내 최대 월정액 독서앱 #밀리의서재

A post shared by 밀리의 서재 (@bookclub_milli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