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끝까지 정본 이뻐해주시며 잘 챙겨주신 우리 서대표님 민기형, 항상 나를 너무 재미있어해주시고 이뻐해주시는 연기력도 인간성도 탑 우리 현진누나, 많이는 못 마주쳤지만 참 잘 맞는 우리 인간포카리 재현이형, 참 의지가 많이 되고 항상 함께 고민해준 하지만 나 버리고 결혼하신 우리 유미씨 지인누나, 항상 귀여워 해주시고 친절히 반겨주시는.. 하지만 본인이 더 귀엽고 허당이신 우리 다희누나까지.. 다들 정말 너무 너무 감사했습니다.. 떠나보내기 싫은 우리 형 누나들.. 정말 고생많았어요 다들ㅠㅠ 벌써 보고싶습니다..😢 사랑합니다💕 #뷰티인사이드 #이민기 #서현진 #안재현 #이다희 #문지인

A post shared by 이 태리 (@tae_rii_)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