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Regran_ed from @w_livingkids 한국을 대표하는 웨딩 드레스 디자이너 이명순. 그녀가 어느덧 브랜드 론칭 30주년을 맞았습니다. 긴 시간동안 ‘이명순 웨딩드레스’ 뿐만 아니라 세컨 브랜드 ‘시작 바이 이명순’ 그리고 ‘리휴’까지 성공적으로 이끌었죠. 이를 기념해 국내 웨딩 업계 최초로 디자이너 아트북 <더 드레스 마스터>출간과 함께 그녀가 디자인한 첫번째 웨딩드레스 등 아카이브 피스 20여벌을 선보이는 전시 또한 열렸습니다. 배우 강소라를 비롯해 수많은 이들이 축하를 건넨 그 현장을 지금 만나보세요. @wkorea #editor_ja - Wedding Dress Designer Lee Myung Soon Held 30 Anniversary Exhibition and Published Art Book <The Dress Master>. #regrann . #KangSora #강소라 #姜素拉

A post shared by @ ksoraifc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