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다이빙 시계의 레전드, 오메가(@omega)의 '씨마스터 다이버 300M'이 탄생 25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이를 기념해 오메가는 새로운 모습으로 업그레이드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컬렉션'과 1993년부터 25년간 출시된 타임피스들, 그리고 오메가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는 환상적인 체험공간을 마련했다죠✨ 배우 이종석과 장 끌로드 모나숑 부사장이 전시 오픈을 축하하기 위해 자리를 빛내주었네요. 파도와 함께한 25년, 그리고 여전히 담대하고 새로운 컬렉션을 느낄 수 있었던 오메가의 전시 공간을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 #오메가씨마스터 #OMEGAseamaster #OMEGA #이종석 #SeamasterDiver

A post shared by VOGUE KOREA (@vogu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