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최근 종영한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촬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여행을 떠난 #양세종 🏞 카메라 각도에 따라 시시각각 변하는 그의 매력을 담아 보았습니다. ✍🏻임경미 📹채대한

A post shared by Harper's BAZAAR Korea 하퍼스 바자 (@harpersbazaar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