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애린씨 여기 봐요 ☁️ 아름다운 가을 한 가운데 입니다 🧒🏻👩🏻 내 뒤에 테리우스 마지막까지 함께해주세요 💕 #본님보며우아우아 #촬영온건데구경꾼둘

A post shared by 임세미 / Semi Lim 🎗🇰🇷 (@suseme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