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츄로킹 오늘의 #서포트 현장은 #jtbc #드라마 #뷰티인사이드 세트장입니다 여기 현장만 네 번째 방문이네요 늦게까지 촬영하느라 고생하시는 배우, 스텝분들을 위해 jtbc 드라마국에서 보내주셨습니다 감사한 마음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전달하고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커피차 #간식차 #츄러스차 #츄러스트럭 #푸드트럭 #연예인서포트 #기업행사 #케이터링 #간식배달

A post shared by 츄로킹 커피차 최병길 (@churrokingtruc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