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예비군 내내 보다가 오늘 바로 앞조^^7 . . #우리형 #윤시윤 #연예인이야기 #개쿨가이😑 #키만내가더 #큼 #오징어 #김탁구 #그들만의세상 #하루종일 #마스크 #쓰고계신분

A post shared by 오세진 (@oh__x_x)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