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파리패션위크 #PFW DAY2 ✔️로고플레이와 네온 컬러를 사용해 특유의 힙한 분위기를 강조한 #마린세레(@marineserre_official) 컬렉션. ✔️비비드한 컬러와 조스, 잠수복 등 다양한 모티프로 보는 재미를 극대화한 #캘빈클라인RTW(@calvinklein)#205W39NYC 의 프레젠테이션. ✔️파리 주드폼 미술관에서 진행 중! 소재에 대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유니클로(@uniqlo)의 전시. ✔️이국적인 무드에 특유의 스포티함을 성공적으로 조합해낸 #코셰(@KOCHE)의 뉴 컬렉션. ✔️신선한 봄 향기를 반 시즌 앞서 만날 수 있었던 #바네사브루노(@vanessabrunoparis)의 프레젠테이션. ✔️에펠 타워를 배경으로 글램룩의 정수를 보여준 #생로랑(@ysl)의 컬렉션과 자리를 빛낸 배우 #이성경(@heybiblee). #파리 #패션 #스타일 #leesungkyung #EDITOR_KJS

A post shared by marie claire korea (@marieclair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