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2017년 늦은 가을 시작된 촬영. 추운 겨울, 따뜻한 봄, 무더웠던 여름을 보내고 또다시 가을. 사계절을 도미로 지내며 오늘에서야 무사히 마지막 촬영을 마쳤습니다. 추운 날이었지만 모든 분들의 열정에 따뜻했고 더운 날이었지만 그 웃음에 시원했습니다. 그 열정과 웃음, 오래도록 간직하겠습니다. #미스터션샤인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변요한 #김민정 #고우림 #도미

A post shared by 고우림 (Ko Woo Rim) (@ko_woo_rim)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