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진짜 얼마나. 처음봤을때 설레이던지. 국밥집에서 관수형님 끌고갈때. 어찌나 긴장되던지. 어떻게 연기했는지. 사실 말은 못했지만 엄청팬입니다. 항상 뵐때마다 웃으면서 인사해주시고. 현장에서도 항상 분위기메이커. 결혼식날 화환도 보내주시고^^ 성격도 너무좋으시고. 최고였습니다!!!! 유진초이!! #셀스타그램#배우#윤주만#daily#selfie#actor#미스터선샤인아님#미스터션샤인#유조아님#유죠#무신회#유진초이#이병헌#선배님

A post shared by 윤주만 (@superjuma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