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츄로킹 두 번째 현장은 #드라마 #백일의낭군님 촬영 세트장입니다 #도경수 배우님 서포트와 감독님 서포트로 몇 번 들어왔었는데요 오늘도 역시나 경수씨가 불러주셔서 부리나케 달려왔습니다 첫 서포트 현장과 거리가 좀 멀었지만 빠르게 준비해서 별 탈 없이 제때 도착했습니다 츄로킹 게시물 자주 보셨던 분이라면 아시겠지만 지난 6월 경수씨가 의뢰 주셨을 때와 시안이 똑같아요 경수씨 시안은 늘 심플한 건 다들 아시죠 이번엔 지난 시안과 똑같이 해달라고 요청 주셔서 그대로 재출력해서 가져왔답니다 점심시간에 맞춰 세팅 끝내니 백일의 낭군님 팀 모두 식사하러 나오셨고요 식사하러 들어가시면서 폭풍 주문 주셨답니다 오늘 진심으로 땀 많이 흘렸습니다 식사 마치고 드디어 경수씨 등장 다들 아시죠 오늘도 어김없이 환한 웃음 그리고 예의 바른 인사 조성하 배우님이랑 함께 나오셔서 츄로킹 츄러스 맛있다며 설명까지 해주셨습니다 "사장님이 츄러스 기계를 스페인에서 가져오셨어요" "맛있어요 다들 드셔보세요" 예전 서포트 때 말씀 나눴던 내용들을 잊지 않고 다른 분들께 설명까지 해주셔서 듣다가 땀인지 눈물인지(감동) 그리곤 저와 눈 마주치며 환하게 웃음 지어 주셨어요 (아까 다짐했어요 응원봉 사기로) 배우, 스텝분들 모두 경수씨 덕분에 맛있는 간식 먹는다고 경수씨한테 말씀 많이들 해주셨고요 덕분에 훈훈한 분위기로 진행했습니다 아! 그리고 경수씨 주문지와 볼펜 잡으시곤 매니저님과 소속사 스텝분들 음료까지 직접 적어서 주시네요 보통은 매니저분들이 적어서 주시는데 친절 끝판왕입니다 경수씨는 달콤한 #사과주스 드셨어요 뜨거운 햇볕 아래 많이 더웠지만 다들 너무 맛있게 드셔 주셔서 뿌듯했고요 경수씨도 많이 더우시겠다며 말씀도 해주셔서 기분 좋게 더욱 열심히 서포트 진행했습니다 매번 이렇게 잊지 않고 현장에 츄로킹 불러 주시는 경수씨 다시 한 번 감사드리고요 더운 날씨에도 건강 잘 챙기시며 촬영하시길 응원할게요 백일의 낭군님 대박을 기원합니다 -츄로킹- #엑소 #EXO #디오 #커피차 #간식차 #츄러스차 #츄러스트럭 #푸드트럭 #연예인서포트 #기업행사 #케이터링 #간식배달

A post shared by 츄로킹 커피차 최병길 (@churrokingtruc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