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오늘은 홍심이 아닌 요정🌸 #백일의낭군님 열심히 촬영 중이예요🙊 기다리는 팬들에게 짧게 인사💕 안녕🌿 . . . . - #남지현 #namjihyun #매니지먼트숲 #숲스타그램 #mamagementsoop #soopstargram

A post shared by 이젠 대놓고 홍보하는 숲블리의 숲스타그램 (@management_soop)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