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366 시완 접종하고 걸어오는 길에! 파스타는 생각 나는데 이름이 생각 안낫던.. #시완#아들스타그램 #아들#아들맘#아들램 #접종#접종하는날#육아#육아기록 #육아스타그램 #일상#일상스타그램 #이선균#파스타#연옌#연옌구경

A post shared by @ minkyunga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