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대군 #분장 선생님께 서비스로 다리를 내려드렸다 ㅋㅋㅋㅋ #현장 에서 #스쿼트 🤫👍🏻 💕 예쁨받아행복한 나겸이 💕

A post shared by 류효영 (@ryuhyoyoung93)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