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2016.10.11 지난주 이야기 약 3달만에 만난 아이들 반갑다고 콩콩 신기하다고 콩콩 데뷔 후 첫 녹화도 함께해서 좋다고 콩콩 이제부터 시작이다 힘내자👊🏻 (손가락 틀려서 미안😢) #펜타곤#pentagon#후이#진호#홍석#이던#신원#여원#옌안#키노#유토#우석#데뷔#고릴라#대박#흥해라#gorilla#스트리밍#음스타그램#일상

A post shared by 김잔디(sonya) (@jandi0220)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