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현장에서 왕은이를 아껴주던 나의 형님누이들 모두 #보보싶다 #멍은이 #보보경심려

A post shared by BaekHyun. (@baekhyunee_exo)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