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2월11일 김태희님 깜쪽 다녀감. 직접정성껏 해준 음식 맛있게 먹고 인사 반듯하게 하고 감. 미모도 뛰어난데 인성까지... . 조금전 같이 주연을맡은 고보결씨도 다녀감. 못알아봐서 섭섭했는지...죄송합니다. 맛있게 드시고 인사하고 가네요. 요리사(?)로서 뿌듯한 하루하루 감사합니다. #하이바이마마 #깜쪽 #김태희 #고보결 #인스타그램 #파주맛집

A post shared by ANTONIO (@kgh0222_)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