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무표정이지만, 그 속에 감정을 느낄 수 있을 정도로 훌륭한 연기를 보여준 배우 이병헌" . [남산의 부장들] 우민호 감독 . ‘내부자들’을 연출했던 우민호 감독이 한반도의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을 꼽으라면 절대 빠지지 않을 사건 ‘1979년 10월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 . 영화는 스토리보다는 인물이 그러한 감정적인 계기를 보여주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즉 스토리가 중심이 되어서 펼처지는 옳고 그름에 가치적인 싸움에 대한 이야기나, 우리가 몰랐던 역사적 사실을 조명하는 것이 아니라 ‘김규평’이라는 인물이 대통령을 죽이게 된 그 감정에 집중하고 있다. . 영화는 어떤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어떤 사건이 발생하게 된 과정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하면 좋을 거 같다. . 이병헌이 연기한 그 중 김규평이라는 인물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되고 그 외에 등장하는 다른 인물들은 김규평이라는 인물의 감정이 변화하게 되는 , 또는 새로운 생각을 부여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중앙정보부장이라는 직책에 맞게 자신의 품의를 지키면서 자신의 속에서 끓어오르는 분노 및 여러가지 감정들을 얼굴에 미묘한 움직임과 표정들을 통해서 관객들에게 그대로 전달한다. 영화가 역사에 대한 평가를 하기보다는 당시 인물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었을까에 초점을 맞추고 있기에 누가 보아도 그럴 수 있겠다 라는 생각이 들 것이다. . 그리고 그 인물이 한 행동에 대한 옳고 그름을 평가하는 영화를 본 관객들은 각자의 몫이 될 것이다. . #영화 #영화리뷰 #영화추천 #남산의부장들 #롯데시네마 #무비스타그램 #영화스타그램 #영화공유 #이병헌 #영화드로잉 #드로잉 #그림스타그램 #그림 #일러스트 #아이패드 #art #artwork #drawing #sketch #draw #movie #movieshare #koreamovie #ipadpro #ipaddrawing #procreate #illustration #illust

A post shared by 무비쉐어(by. Akuk) (@movie_share_)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