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jtbc 10시50분 이태원 클라쓰!! 어제 첫방보고 잼나서 정맥주사 꽂은 오른팔로 아픔을 참아가며 덕질 쓱쓱~~ 조금있으면 현준님이 등장하겠지!를 외치며 쓱쓱!! 김희훈역의 원현준님과 박새로이역의 박서준님의 캐미를 기대하며😆🥰💕💕👍 ㆍ#drama#jtbc#itaewonclass#wonhyunjun#parkseojun#koreaactor#illustration#clipstudiopaint#art#conceptart#fanart#character#illust#daily#drawing#kaijyu#드라마#이태원클라쓰#원현준#박서준#남자배우#좋아요반사#선팔#맞팔#소통#그림#일러스트

A post shared by 뇽뇽 (@nyongnyong70)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