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날씨가좋으면찾아가겠어요 손꼽아 기다렸는데. 드디어 오늘이 첫방송 날이네요. 이도우 작가님의 원작소설 드라마. 가스러진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줄 드라마 보며 같이 힐링해요. #박민영#임세미#이재욱 누나, 형아에게 또또니가 응원 왕~창 보냅니다.🤍🤍🤍🤍🤍 #오늘밤#9시30분#첫방송#본방사수#jtbc

A post shared by 🌸굴미랑 또또니🌸 (@9woolm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