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얼루어_패션위크 볼륨을 높이고 귀를 쫑긋 세우고 들어주세요. 아름다운 토즈 @tods 의 여신으로 변신한 배우 박민영 @rachel_mypark 의 인사에요. 이번 토즈 쇼는 발테르 키아포니가 선보이는 첫 번째 컬렉션이라 더 기대가 되죠! 😊 #Allure_KJE - #fw20 #mfw #tods #TodsItalianEssence #박민영

A post shared by Allure Magazine Korea (@allur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