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2020년에도 열일할 예정인 지트리 배우들의 메세지가 도착했습니다˃̵ᴗ˂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ღ - #지트리크리에이티브 #GTREECREATIVE #최진혁 #CHOIJINHYUK #장인섭 #JANGINSUB #한지완 #HANJIWAN #이지훈 #LEEJIHOON #임주은 #LIMJUEUN #촬영장에서 #날아온 #메세지

A post shared by G-Tree Creative (@g_tree_creative)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