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6개월 동안 동주로 살 수 있어서 정말 정말 행복했습니다♥️ 동주는 계속 행복할 거라 굳게 믿어요!! 지금까지 함께 해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우리 녹두전 가족들 모두 사랑해요♥️ #조선로코녹두전 #동주야안녕🖐

A post shared by 김소현 (@wow_kimsohyun)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