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마지막회 남겨놓은 녹두전! 끝까지 본방사수 부탁드려요 #kbs2 #wave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전녹두 #장동윤 #동동주 #김소현 #티키타카 #클라스어떡해 #차율무 #강태오 #광해 #정준호 #김태우 #조수향 #송건희 #오경주 #황인엽 그리고 중전마마 #박민정 #the_tale_of_nokdu #드라마맛집 #사극맛집 #믿보배 #믿고보는케베스 #로코사극 #청춘사극명가 #심멎주의

A post shared by 김재하(Jaffrey Kim) (@jaffkim)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