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긴장할 수밖에 없는 대규모 씬이 이어지는 날. 하늘도 변덕을 부려 모두의 마음이 다급해집니다. #영화 #소리꾼 #촬영감독 #최용진 #roadmovie #pansori #koreanmovie

A post shared by 김동완 (@danedwkim11)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