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소리꾼 지방로케 강행군이 예상 되어 공연에 관련 된 이야기를 5일만 전혀 하지 말아 달라는 요청에 스포라도 하고 가라는 대답을 받았습니다. #지금은 #배우의시간 #뽀작가

A post shared by 김동완 (@danedwkim11)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