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VogueSeoul 루이비통의 첫 서울 메종을 축하하는 칵테일 파티가 오픈 전날인 오늘 열렸습니다✨ 건축가 프랭크 게리가 동래학춤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하고 피터 마리노가 내부 인테리어를 맡았죠. 청담동에 위치한 루이비통 메종 서울의 오픈을 축하하기 위해 국내외 셀럽과 주요 인사들이 파티에 참석했습니다💃🏾 #송민호 #한예슬 #이솜 #배두나 #수현 #제시카 #정우성 #공유 #차은우 #최우식 엑소 #세훈 이 메종을 직접 둘러봤죠. 지하 1층은 남성 컬렉션, 1층과 2층은 여성복과 액세서리, 3층은 프라이빗 살롱, 4층은 전시 공간으로 꾸며졌습니다. 서울에 세워진 첫번째 프랭크 게리의 건축물이라는 점만으로도 방문할 이유는 충분합니다⚡️ (✍🏻Borah Song 🎬Hyeyoung Hwang) - #LVseoul #루이비통서울 @louisvuitton - Stars including #MINO, #HanYeseul, #LeeSom, #DoonaBae, #ClaudiaKim, #JessicaJung, #JungWoosung, #Gongyoo, #ChaEunwoo, #ChoiWooshik and #EXO’s #Sehun gathered at Cheongdam to celebrate the opening of #LouisVuitton’s first Seoul Maison, designed by Frank Gehry and Peter Marino. #Vogue #VogueKorea

A post shared by VOGUE KOREA (@vogu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