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쫑파티 중간에 투입되었지만 좋은 기억 좋은 추억 ...맞지???? #유령을잡아라 #유령 #문근영 #김선호 #다들고생했어요 #오늘은먹자

A post shared by GunWoo Lee (@gunoo80)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