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 아빠촬영장-🙌🏻. . 아빠랑 손잡고 두런두런 설명들으며. 나무로 집을 지엇다는거에. 큰 충격을 받고 ㅋㅋ 🤣🤣. . 아빠랑 잠깐이지만. 즐거운 시간-❤️. . #32개월아기#3살#남자아기#아빠촬영장#녹두전#부자샷#아빠와아들#아들맘#육아맘#워킹맘#육아소통#리미떼두두

A post shared by 빡꾼💍뻠양 (@jio_jiyeon_jinwoo)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