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몽타주만을 찍는 날이었습니다. 선배들 덕에 웃다가 하루가 지나갔습니다. #영화 #소리꾼 #몽타주

A post shared by 김동완 (@danedwkim11) on